HOME > 참여마당 > 참여게시판
 
 
 
제목  전서체 (능호관 이인상 선생)
날짜 2011-11-21 17:07:12 작성자 이주관
조회 Hit : 3018
첨부파일 능호관 선조의 전서.jpg    

조선시대 대표적 문인화가로 평가되는 능호관 이인상 선생께서는 전서체에도 탁월하여, 추사 김정희 선생은 능호관 선생의 전서체에 대하여 그 문자향을 높이 평가하며 "2백년래에 따를 자가 없다"고 칭송하였다.

 

아래는 능호관 선생의 전서 작픔중 하나이다.

 

 

 

원령(元靈), 능호관(凌壺觀), 보산자(寶山子)

  • 1710(숙종 36)∼1760(영조 36). 조선 후기의 문인화가. 본관은 전주(全州). 자는 원령(元靈), 호는 능호관(凌壺觀) 또는 보산자(寶山子). 경여(敬輿)의 현손이다. 3대에 걸쳐 대제학을 낳은 명문 출신으로 영조 11년(1735년) 진사에 급제하였다. 그러나 증조부 민계(敏啓)가 서자였기 때문에 본과에 이르지 못하였다.

    음보(蔭補 : 조상의 덕으로 벼슬을 얻음.)로 북부 참봉(北部參奉)이 되고, 음죽 현감, 지리산 사근역(沙斤驛) 찰방을 지냈다. 그러나 몸이 쇠약하여 관직에 있는 동안에도 가슴앓이로 고생하며 지냈다.

    불의와 타협할 줄 모르는 강직한 성격으로 탐관오리의 부정을 참지 못하였다. 끝내는 관찰사와 다툰 뒤 관직을 버리고 평소 좋아하던 단양에 은거하여 벗들과 시·서·화를 즐기며 여생을 보냈다.

    비록, 서출이었지만 명문 출신답게 시문과 학식이 뛰어나 당시 문사들의 존경을 받았다. 그리고 후대의 문인과 서화가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학통은 김창흡(金昌翕)과 이재(李縡)로 이어지는 이기절충론(理氣折衷論)을 이어받았다. 그리고 이윤영(李胤永)·송문흠(宋文欽)·황경원(黃景源)·오재순(吳載純)·윤심형(尹心衡)·김무택(金茂澤) 등과 가까이 지냈다.

    글씨 중 해서체는 안진경(顔眞卿)을 따랐다. 전서체는 마음 내키는 대로 호기 있게 써서, 당시에도 기(奇)하다고 하고 혹은 허(虛)하다고 하였다. 그러나 김정희(金正喜)는 그 문자향을 높이 평가하면서 “전각은 200년 이래로 따를 자가 없다.”고 상찬하였다.

    유품으로는 <원령첩 元靈帖>(국립중앙박물관 소장)과 <능호첩 凌壺帖>(개인 소장)이 전한다. 그림은 그의 곧은 지조와 강개한 성격이 그대로 반영되어 담백하면서도 투명한 색감과 깔끔한 멋과 함께 단엄한 분위기를 띠고 있다.

    문인화풍의 소재를 즐겨 그려 <송하독좌 松下獨坐>(일본 개인 소장)·<수석도 樹石圖>·<설송도 雪松圖>·<송하관폭도 松下觀瀑圖>·<검선도 劍僊圖>(이상 국립중앙박물관 소장)·<수하한담도 樹下閑談圖>·<강상초루도 江上草樓圖>(이상 개인 소장) 등이 있다. 사인풍(士人風)의 풍속화로는 <송하수업도 松下授業圖>(개인 소장), 진경산수도는 금강산을 그린 <옥류동 玉流洞>·<은선대 隱仙臺>(이상 간송미술관 소장) 등이 있다.

    화법은 엷은 먹으로 바림을 하고 농묵(濃墨 : 짙은 먹)으로 굴곡과 윤곽을 짓는 방법을 사용하였다. 그리고 예서체를 응용한 필법을 특기로 하였다. 사승(師承 : 스승에 학문이나 기술 따위를 배워서 이어받음.)의 관계는 확실하지 않다. ≪개자원화전 芥子園?傳≫으로 배우고, 특히 17세기 중국 안휘파(安徽派)의 영향이 뚜렷이 보인다.

    당대의 이윤영(李胤永), 후대의 윤제홍(尹濟弘) 등에게 큰 영향을 끼치며, 정수영(鄭遂永)·이재관(李在寬)·김수철(金秀哲)·김창수(金昌秀) 등의 화풍도 이에 연결되었다. 조선 후기 문인화풍의 한 맥을 형성하고 있다. 행장은 오희상(吳熙常)이 적었으며, 문집인 ≪능호집≫의 발문은 김종수(金鍾秀)가 썼다.

    참고문헌

    「凌壺集」
    「丹陵遺稿」
    「丹陵散人遺集」
    「閒靜堂集」
    「江漢集」
    「醇庵集」
    「?齋集」
    「夢梧集」
    「阮堂集」
    「李麟祥手簡」(國立中央博物館, 『美術資料』14, 任昌淳 譯, 1970)
    「李麟祥?派의 硏究」(兪弘濬, 『弘益大學校碩士學位論文』, 1983)

    "한국민족문화 대백과"에서

  •  
    번호 작성자 제목 등록일 조회수
    152 이주관 주자학(朱子學)의 미래 2012-01-06 1382
    151 이주관 임사이구 (臨事而懼) ~ 세종대왕 2012-01-03 1275
    150 이주관 우리문화의 나아갈 길 2011-12-26 1206
    149 이주관 병자호란과 삼전도비 2011-12-24 1366
    148 이주관 고독의 의미와 사가독서(賜暇讀書) 2011-12-22 1404
    147 이주관 우리 문화의 저력(底力) 2011-12-15 1096
    146 이주관 고집스런 생각 2011-12-13 1098
    145 이주관 건전한 언어문화의 중요성 2011-12-08 1233
    144 이주관 애민정신[愛民精神] 2011-12-08 1638
    143 이주관 조종암~자주독립정신 2011-11-26 1482
    142 이주관 祈禱와 冥想의 시간 2011-11-24 1201
    141 이주관 영조대왕의 탕평비(蕩平碑) 2011-11-23 1518
    140 이주관 전서체 (능호관 이인상 선생) 2011-11-21 3019
    139 이주관 殺身殉國 君子曰仁 2011-11-16 1214
    138 이주관 萬世之基의 삶 2011-11-15 1251